[TS4] Prologue : RESTART

이번에는 워드프레스 블로그를 잘 써먹을 수 있을 것 같은데 아직 중요한 테스트가 두어개 남았습니다.
그 중 하나는 바로 ‘페이지’ 기능. 이 글은 한글/영어 두가지 말로 쓸 예정인데 지금은 한글이지만 페이지를 넘기면 영어가 되는 거죠.
This post will be written in two languages – Korean and English! If you want to see English version, please move to the bottom of this post and click the ‘page 2’

그리고 이런 특별한 첫번째 글의 주제는 티스토리 시절 주요 주제였던 심즈4입니다. 이 글의 제목이 ‘재시작’인데, 왜냐하면 간만에 심즈4 게임을 하려는데

세이브 파일이 어딨나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결국 또 다시 처음부터 시작할 예정이네요. 그렇다면 예전에 했던 대로 다시 DLC들을 막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하나씩 열어나갈 것 같은데요. 특정 DLC를 비활성화 하시는 방법에 대해 이미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심즈4 게임 창에서 플레이 버튼 옆의 관리 버튼을 누르고 속성 편집에 들어가면

이와 같이 고급 옵션을 수정할 수 있고 거기서 막기를 원하는 DLC에 대해서 disablepacks: 뒤에 적어주면 됩니다. 번호랑 DLC 사이 관계를 따로 정리할런지 모르겠는데- 일단 나온 순서라고 보면 됩니다. 예를 들면 EP01 이면 확장팩 1번이니까 Get to work겠네요. 보통 disablepacks를 저렇게 많이 적는 건 아닐텐데 저는 몽땅 막아놓고 하나씩 지울까 합니다.

모든 DLC를 틀어막은 뒤 맞이하는 새 시작, 시나리오를 통해 오래 손놓았던 심즈4에 대한 감을 잡아볼까 하는데요.

New in Town을 시작하려는데 마을이 3개밖에 안 뜨는 것을 보니 DLC 막는 건 잘 된 것 같네요.

New to Town이라는 시나리오는 클리어 보상이 보너스특성인가 보네요.

제가 쉬던 사이에 이 게임이, 소소한 목표를 쌓을 수 있도록 바뀌었네요. 마음에 듭니다.

결과적으로 사람들 모아놓고 파티를 하면서 시나리오 완료. 연인을 만들지 않아서 그런가 Instant Friends라는 엔딩을 맞이했는데 보상이 인맥 특성이라 괜찮아 보이네요.

이제 본격적인 주인공, 즐거운디이스의 디~스 등장.

공터에 자리를 잡으며 본격적인 시작을 하게 되었으니.. (후략)

Comments

No comments yet. Why don’t you start the discu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